신세계사이먼 파주 프리미엄 아울렛 확장 오픈

파주 관광 1000만 시대 다시 연다

입력 : 2019-09-03 18:52:00
수정 : 2019-09-03 18:53:07



영업면적 30% 늘린 5만 2000㎡, 수도권 서북부 최대 규모로 재탄생
가족 고객 위한 아동·골프·SPA 전문존, 주차면 4200대 75% 늘려
통일동산 관광특구 내 포함, 외국인 마케팅 강화해 파주 관광산업 견인

신세계사이먼 파주 프리미엄 아울렛(이하 신세계 파주점)이 지역 최대 규모로 확장하고 수도권 서북부 최고의 관광 허브로 도약한다.
 
신세계 파주점은 9월 1일 지역 최대 키즈전문존, 국내 아울렛 최초의 H&M, 시타실을 포함한 12개 브랜드의 골프전문존 등 총 280여개의 브랜드를 갖춘 테마파크형 아울렛으로 새롭게 재탄생했다.
 
기존 영업면적 40,331㎡(12,200평)에서 주차와 매장을 겸하는 건물을 신축해 11,570㎡(3,500평) 규모의 영업공간을 확충, 총 51,901㎡(15,700평)로 30% 가량 대폭 커졌다.
 
입점 브랜드 역시 종전보다 70여개 늘어난 총 280여개로 지역 최대 수준으로 올라섰다.
 
특히 올 4월 신세계 파주점이 위치한 파주시 탄현면 일대가 통일동산 관광특구로 지정되고, 아시아 최대 규모의 복합문화시설까지 들어서게 돼 전망을 더욱 밝히고 있다.
 
여기에 지역 최대 규모의 아동패션전문존을 새롭게 선보이고 푸드코트를 전면 리뉴얼 ? 확대하는 등 가족단위 고객을 위한 콘텐츠를 대폭 강화하고, 주차면수도 75% 가량 늘린 총 4,200여대로 쇼핑의 즐거움과 편의를 더했다.
 
2011년 3월 개점한 신세계 파주점은 2013년 4월 당시 국내 최대 수준으로 확장 후 이번 두번째 확장 리뉴얼을 통해 수도권 서북부 1번점의 위상을 되찾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 파주 탄현 통일동산 관광특구지구

■ 신세계 파주점, 통일동산 관광특구 관광객 유입 견인차 역할 기대
 
신세계 파주점이 자리한 파주 탄현면 일대는 통일동산지구 조성계획이 발표된 지 29년만인 올해 4월 관광특구로 지정됐다.
 
오두산 통일전망대와 헤이리마을, 맛고을, 프로방스, 카트랜드 등 주요 관광 시설이 자리잡은 파주는 해마다 100만 명 이상의 외국인 관광객이 찾고 있는 수도권 대표 관광 명소이다.
        
최근 중국인 단체관광객이 줄어들긴 했지만 올해 관광특구 지정과 함께 복합문화시설 ‘CJ E&M 콘텐츠 월드’, 파주 특산물 체험단지 ‘파주장단콩 웰빙마루’등 대규모 체험 관광 시설 조성이 확정되며 반전을 꾀하고 있다.

신세계 파주점 역시 이번 확장 리뉴얼을 통해 파주 주요 관광지와 글로벌 쇼핑 · 관광 벨트를 구축하고 파주 관광객 1천만시대 부활의 견인차 역할에 나선다.
 
먼저 경기관광공사와 함께 서울 인사동과 홍대에서 출발해 임진각, DMZ(도라전망대, 제3땅굴, 도라산역), 신세계 파주점, 프로방스 마을을 순회하는 ‘EG셔틀버스’ 여행상품을 내년 3월까지 운영한다.
 
해당 상품을 통해 파주점을 방문하는 외국인 관광객들에게는 식사 쿠폰과 함께 VIP 할인 쿠폰북이 제공된다. 외국인 관광객들을 위한 서비스도 강화한다.
 
편리한 세금 환급을 위해 키오스크를 설치하고, 중국어, 영어 외에 태국, 몽골, 필리핀 등 보다 다양한 국적의 외국인 고객들을 위한 세분화 된 통역 서비스를 준비 중이다.
 
또 쇼핑한 상품을 해외로 즉시 배송할 수 있도록 DHL 배송 서비스도 제공한다.
 
신세계 파주점은 현재 연간 10만명 수준의 외국인 방문객수를 2배 이상 확대해 관광 수요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앞장선다는 계획이다.
 


■ 지역 최대 아동패션전문존, 국내 아울렛 최초의 H&M, 골프 시타실 등 가족형 콘텐츠 강화해 상권 광역화 가속
 
신세계 파주점은 영업공간을 확대한 만큼 새로운 가족형 콘텐츠를 대거 도입해 광역화된 상권을 더욱 넓힌다는 방침이다.
 
특히 파주 내 운정, 교하 등 신도시 입주가 활성화되면서 영유아를 동반한 30대 전후의 신혼부부들이 크게 늘고 있어 아동, 캐주얼, 골프 등 가족형 콘텐츠에 공을 들였다.
 
먼저 1층에 지역 최대 규모의 아동패션전문존을 만들고 최신 트렌드의 명품, 컨템포러리 브랜드들의 아동 라인과 국내 인기 아동 브랜드를 한 곳에 선보인다.
 
‘펜디 키즈’, ‘봉쁘앙’, ‘한스타일 키즈’등 지역 최초로 입점하는 아동 명품 브랜드를 시작으로 15개 인기 브랜드를 한데 모은 320평 규모의 ‘아동종합관’까지 총 25개 매장으로 구성된다.
 
아동패션전문존에는 한번에 여러 브랜드들을 볼 수 있는 편집숍이 크게 늘어난다.
 
블루독, 밍크뮤 등을 취급하는‘오프라벨’과 MSGM, N21, 마르니 등 명품 브랜드 중심의‘한스타일 키즈’, 수입 유아복 전문 ‘매직에디션’이 새롭게 선보여지고, 아동 대표 편집숍인 ‘리틀그라운드’는 50평대로 매장을 크게 확대했다.
 
아시아에서는 2번째이자 국내 아울렛 최초로 ‘H&M’이 입점하는 600여평 규모의 SPA전문존도 1층에 마련된다.
 
H&M은 이월상품 외에도 정상 매장의 다양한 상품을 아울렛만의 특별한 가격으로 만나볼 수 있으며, 아울렛 최초의 ‘원더플레이스’, 화장품 브랜드 ‘3CE’가 포함된 ‘스타일난다’도 이번 확장 오픈을 통해 새로 들어왔다.
 
시타실을 갖춘 전문 골프용품 매장을 앞세워 골프 장르도 한층 강화한다.
 
골프용품 전문점‘AK골프’를 신규 입점시키고, 원포인트 레슨을 받을 수 있는 시타실을 마련했다. 자세 교정 서비스와 함께 다양한 제품도 써볼 수 있다.
 
또 캘러웨이, LPGA/PGA, 풋조이, 볼빅, 마스터바니에디션 등이 신규 입점해 12개의 인기 브랜드들을 골프전문존으로 묶었다.
 
종합가구 브랜드 ‘까사미아’가 신세계 파주점에 새롭게 합류하며 주방용품부터 침구, 인테리어 소품까지 생활용품 원스톱 쇼핑도 가능해졌다.
 
170년 전통의 쿡웨어 ‘휘슬러’와 세계 각국의 실용적인 생활용품을 볼 수 있는 라이프스타일 편집숍 ‘메종티시아’를 새롭게 넣고, 테팔, 헹켈, 실리트, 르쿠르제, 코렐, 바세티, 템퍼 등 인기 브랜드를 엄선해 점점 커지는 아울렛 리빙 시장에도 적극적으로 대응한다는 전략이다.
 


■ 식음 브랜드 2배 이상 늘리고 키즈 카페도 5배로 확대, 4,200여대의 지역최대 주차공간까지 고객 편의시설도 대폭 늘려
 
기존의 푸드코트도 국내 유명 미식을 한데 모은 식음전문관 ‘테이스트 빌리지’로 전격 변신한다.
 
3층 900여평 규모에 국내 맛집을 중심으로 21개 식음 브랜드를 한데 모아 업계 최고 수준의 맛집거리로 재탄생한다.
 
테이스트 빌리지에는 서울 홍대, 서촌, 강남, 수하, 경기도 분당, 강원도 속초까지 전국 유명 맛집을 비롯 업계 최초로 선보이는 브랜드까지 다양하다.
 
먼저 100% 국내산 쇠고기만을 사용해 진한 국물을 자랑하는 3대 전통의 서울 수하동 곰탕 맛집 ‘수하동관’이 업계 최초로 문을 연다.
 
또 상추튀김, 비빔당면 등 남도의 이름난 분식만 모아 서촌 맛집 인스타 필수 코스로 뜨고 있는 ‘남도분식’, 분당에서 프리미엄 돈까스와 퓨전 요리로 유명한 ‘카츄마마’, 30년 전통의 ‘속초코다리냉면’, 전국 팔도의 명물 국수를 한 곳에서 즐기는 ‘면주방’, 가정 주부가 가족을 위해 만들었던 함박스테이크로 유명한 홍대 맛집 ‘구슬함박’, 최근 인기몰이 중인 ‘꼬막비빔밥’등 다양한 맛을 즐길 수 있다.
 
버터크림라떼를 앞세워 센트럴시티 파미에스테이션의 인증샷 성지로 불리는 ‘하프커피’와 스타벅스도 2개로 매장을 늘려 카페시설도 확충했다.
 
또 키즈 카페도 160평 수준으로 종전보다 5배 가량 넓힌다. 새롭게 선보이는 키즈 카페는 실내 키즈스포츠클럽 플레이타임이 운영하는 ‘챔피온’으로 아이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할 다양한 스포츠 놀이시설로 꾸려질 예정이다.
 
교외형 아울렛의 핵심 시설인 주차장도 지역 최대 규모를 자랑한다. 종전 보다 75% 늘린 4,200여대로 수용 규모를 확충했다.
 
빠른 입차를 위해 차량 주 출입구 바로 앞에 1,000여대를 수용할 수 있는 주차장 건물을 신축하고, 인근에 1,300여대를 추가로 수용할 수 있는 외부 주차장을 마련해 빠른 주차와 입출차가 가능하도록 유도했다.
 
한편 신세계 파주점은 이번 확장 오픈을 기념해 다양한 프로모션을 펼친다.
 
9월 한달간 ‘신세계사이먼 프리미엄 아울렛 삼성카드’로 30/60/100만 원이상 구매 시 5% 상품권을, 일반 삼성카드로 30/60/100만 원이상 구매시 3% 상품권을 증정한다.
 
또 신세계사이먼 삼성카드로 10만 원이상 구매 시 삼성 에어드레서, 공기청정기 등 경품행사 응모권과 함께 이마트 트레이더스에서 사용할 수 있는 1만원 할인권도 받을 수 있다.
 
브랜드별 행사도 다양하다.
 
‘펜디키즈’는 17년, 18년 상품을 각 60%, 50% 할인하고 ‘봉쁘앙’은 19년 봄/여름 상품을 40% 할인 판매한다. ‘닥스키즈’와 ‘헤지스키즈’는 18년 상품을 최대 50% 할인하고, ‘네파키즈’와 ‘킨더스코너’는 18년 가을/겨울 상품을 최대 60% 할인한다.
 
아동편집숍 ‘리틀그라운드’와 ‘오프라벨’의 경우 18년 상품에 한해 기존 할인가에 20% 추가 할인행사를 펼친다.
 
SPA전문존에서는 H&M이 최대 70% 할인하고, 오픈 기념 100% 당첨 기프트 카드 증정 행사도 진행한다. 원더플레이스는 18년 가을/겨울 상품을 35% 할인, 에잇세컨즈는 19년 니트 의류를 균일가로 판매한다.
 
골프와 스포츠 브랜드 할인 행사도 이어진다. ‘AK골프’는 드라이버, 퍼터, 캐디백을 균일가로 선보이고, 캘러웨이는 18년 가을/겨울 의류 상품을 최대 50% 할인한다. 뉴발란스는 정상가 9만 9천원 상품을 선착순 150족에 한해 2만 9천원에 판매하고, 푸마는 3품목 구매 시 최저가 1품목을 무료로 증정한다.
 
김영중 기자
stjun0100@hanmail.net